조회 수 11639 추천 수 1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반주자가 첫음을 내리친다.

다음은 우리의 민태경 지휘자. 그의 손이 허공을 가른다.

 

시작은 "까시네두" 부터였다.  처음시작의 템포와 가사의 씹음이 중요하다.

가시네들이 "까시네두"  를 네번 외쳤다.  다음은 머슴(?)들 차례 "까시네둥, 까시네둥" 

 

됐다. 뭔가 걸린느낌이다.

단원들의 목소리가 에너지를 모아 상승세를 타기 시작한다.

관객들이 자세를 고쳐잡고 주목하기 시작했다.

 

10분전 무대뒤 대기중이었다. 갑자기 사회자가 객석을 향해 잠시 쉬란다.

그래서 우린 피아노시시시모로 한번 더 연습할 기회를 잡았다.

오전 리허설에서 감당하기 어렵게 템포가 빨라져 걱정이 앞서던 차였다.  

조짐이 좋다.

 

개구리는 개구리와, 머구리는 머구리와 하고...그게 울음같이 달단다.

 "울음같이~ 울음같이~ 울음같이 달더라~~~" 첫곡이 끝났다.

객석에서 바로 박수가 터져나왔다. 첫곡후엔 박수가 없는 경우도 있었고,

곡이 끝난는지 눈치를 살피느라 뒤늦게 박수가 나오기도 했던터였다.

 

두번짼 "일라이져 롹"이다.  이미 우린 노래와 하나가 돼 있다.

거칠것이 없다. 우리가 그간 연습했던 것을 쏟아 붇기 시작했다.

 

테너의 "할레루야 예수"가  폐부를 찌른다. 어제  진영이의 쓴소리가 효과가 있는 듯하다 ㅋㅋ.

소프라노의 하이 C인지 D인지가 고막을 찢는다. (음이 좀 떨어져서 맘껏 했다는...ㅎㅎ)

 

"커~~밍 업 플로~~~드" (coming up lord)

 

객석의 반응이 더 빠르고, 더 우렁차다.

 

이제 끝났다. 전율과 감동이 밀려온다.

 

무대를 내려오고 복도를 걸어나오는데, 우리 48기 아가후배들이 함성을 질러댔다.

툭 찌르면 눈물이 쏟아질 듯한 후배들도 보인다.

 

밖에 나와 사진을 찍으며, 기쁨과 행복감을 만끽했다.

 

30년의 세월이 한 무대에 있었다.

17기부터 48기까지,  더운 여름 늦게까지 연습하며 함께했다.

 

지방에서 또는 서울의 끝에서 두시간 넘게 달려와 연습에 참가하는 동문들,

율전에서,  지방의 집에서 먼길을 마다않고  올라온 후배들.

 

자랑스럽습니다. 사랑합니다.

감사합니다. 내게 큰 행복을 주셔서......

 

 

 

  • profile
    [레벨:6]김지현 2013.09.02 17:14
    잔잔한 일 궂은 일들 마다않고 앞장서 해준
    병용후배에게도 감사의 박수를 보냅니다
    혜은아 속터지구 사느라 애쓴다 했는데 아니던데?
    든든하겠더라ㅎㅎㅎ
  • profile
    [레벨:9]뭉게구름 2013.09.02 21:20
    저도 감사합니다. 마니마니....^^
  • profile
    [레벨:11]젊은태양 2013.09.04 10:07
    아주 높은 산을 올랐을 때의 느낌이랄까..
    아름답고 짜릿했던 기억.. 잊지 않도록 글로 남겨 주었구나..
    감동과 전율의 하모니.. 동문공연까지 고고싱~♬

  1. 공연 후기를 남겨주세요♪

    Date2011.05.06 Category게시판안내 By성균합창단 Views52374
    read more
  2. 49대 단장 백승현의 공연 후기 및 감사 인사입니다

    Date2015.11.15 Category출연단원 By합창단의얼굴 Views4488
    Read More
  3. 2015년 봄 축제공연에 도움을 주신 분들입니다!

    Date2015.05.18 Category출연단원 By합창단의얼굴 Views4852
    Read More
  4. 파워총무의 후기

    Date2013.11.18 Category출연단원 By김경훈 Views10100
    Read More
  5. 2013 정기공연 (짧은) 후기입니다! ㅎㅎ

    Date2013.11.17 Category출연단원 By정주나요 Views10126
    Read More
  6. 맑은 태백에서의 감동, 전율, 먹먹함. 그것은 함께함이었다.

    Date2013.09.02 Category출연단원 By민병룡 Views11639
    Read More
  7. 2013년 봄공연 도와주신분들입니다. 단원분들 읽어주세요~

    Date2013.05.19 Category출연단원 By정승구 Views13093
    Read More
  8. 첫 공연이 끗났습니다.

    Date2013.05.19 Category출연단원 By Views13519
    Read More
  9. 이렇게 또하나의 봄공연을 무사히 마쳤군요 ^ㅡ^!!

    Date2013.05.19 Category출연단원 By미녀휘자 Views14481
    Read More
  10. 후배님들의 멋진 화음을 듣고

    Date2012.11.20 Category손님 By독수리5형제 Views18198
    Read More
  11. 감사합니다, 성균합창단♥

    Date2012.11.19 Category관람단원 By정기선 Views15986
    Read More
  12. 봄공연과는 또다른ㅋ

    Date2012.11.19 Category출연단원 By김경훈 Views13993
    Read More
  13. 공연 잘 봤습니다. ^-^

    Date2012.11.19 Category관람단원 By강유진 Views24908
    Read More
  14. 재학생 후배님들 축하하고 잘했습니다.

    Date2012.11.18 Category관람단원 By윤정현 Views15184
    Read More
  15. 늦었지만 봄공연 다들 수고하셨습니다.

    Date2012.05.24 Category출연단원 By박경도 Views14622
    Read More
  16. 봄공연준비하고 연주하느라 수고많았습니다.

    Date2012.05.13 Category관람단원 By윤정현 Views15922
    Read More
  17. 45대째 이어지는 정기공연을 마무리하며.

    Date2011.11.14 Category출연단원 By야옹이형 Views17310
    Read More
  18. 2011년 동문회 장학금수여식

    Date2011.11.14 Category행사후기 By윤정현 Views23000
    Read More
  19. 공연이 잘 끝났습니다

    Date2011.11.11 Category행사후기 By15기 이창우 Views20299
    Read More
  20. 상록수

    Date2011.11.07 Category행사후기 By젊은태양 Views21793
    Read More
  21. 감사합니다.

    Date2011.11.07 Category행사후기 By임초예 Views20668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